[낙성대역] 다빈 면식기햏


삼선짬뽕 : 7,000

이곳은 세 번째 방문인데, 맛이 올 때마다 달랐다.
첫 번째는 전날 술을 너무 처먹어서(...) 해장겸 왔었고
두 번째는 방문이 아니라 배달로 집에서 시켜먹었고
마지막으로 다시 오늘, 오는 길에 들러서 홀에서 시켜먹었다.

첫번째는 컨디션이 진짜 말이 아니어서 무슨 맛이었는지도 잘 기억 안 나는데, 
나름 구수한 풍미도 있고 해물도 질이 좋았던 걸로 기억하여 나중에 또 와서 시켜먹어야지 했다.
근데 두 번째를 배달로 시키니까, 이게 짬뽕인지 잔치국수인지도 모를 만큼
매운맛, 감칠맛도 허약한 이도저도 아닌 면요리가 오는거라.
혹시나 주방장이 바뀌었나 싶어서 오늘 재방문해보니, 또 얼큰한 맛은 다시 돌아와 있었다.

아마 다음번에 시킬 때도 다른 맛이 날 것같다.


-Hable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